NEWSISSUE

모하비, 2019년형으로 응수...4138~4805만원

멀티미디어 기능을 강화하고 중간 트림까지 고급사양을 확대한 2019년형 모하비는 가격이 44만~122만원 올랐다

2018.10.08

모하비가 2019년형을 선보이며 쌍용 G4 렉스턴 2019년형에 응수를 던졌다. 기아차는 8일 2019년형 모하비를 출시하며 “멀티미디어 기능 강화와 중간 트림까지 고급사양 확대 운영, 강화된 유로6 충족 등을 통해 상품성을 개선했다”고 설명했다.

 

기아차는 자료를 통해 모하비가 “국내 유일의 디젤 3.0 엔진 대형 SUV”라고 소개했다. 직렬 4기통 2.2리터 디젤 엔진을 품은 쌍용 G4 렉스턴에 비해 우위에 있는 V6 엔진을 강조한 셈이다. 다만 2019년형 모하비는 44만~122만원 올랐다. 노블레스 4138만원, VIP 4432만원, 프레지던트 4805만원이다. G4 렉스턴은 3448만~4605만원이다.

 

연식 변경한 모하비에는 인공지능(AI) 플랫폼을 활용한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 카카오 i가 적용됐다. 내비게이션 검색 편의성 및 정확도가 향상됐다. 원격제어, 안전보안 등이 가능한 텔레매틱스 시스템 UVO의 무상 사용기간은 2년에서 5년으로 연장됐다. 서라운드 뷰 모니터는 주행 중에도 후방영상을 볼 수 있게 했다. 세차장 진입지원 가이드 기능도 이번에 추가됐다.

최상위 트림인 프레지던트에서만 기본 적용됐던 상시 네바퀴굴림 시스템과 동승석 워크인 및 통풍시트는 중간 트림인 VIP부터 각각 기본사양과 선택사양으로 운영된다. 참고로 VIP 트림은 2018년식에 비해 122만원 인상됐다. 그밖에 강화된 유로6 배기가스 배출 기준도 충족시켰다.

 

한편, 기아차는 2019년형 모하비 출시를 기념해 ‘OUT OF CITY’ 가을여행 이벤트를 연다. 10월 중 개인 및 개인사업자로 모하비를 출고한 고객에게 전국 유명 리조트 1박 숙박권을 제공한다. 또한 모두투어 여행사의 해외여행 패키지 상품 예약 시 100만원당 10만원씩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기아,2019년형, 모하비, SUV, 대형SUV, 디젤, 7인승, 연식변경, 신차, 모터트렌드, 모터트렌드모리아닷컴, MOTOR TREND, MOTOR TREND KOREA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고정식PHOTO : 기아차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