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CAR

제네시스 G90 출시...이름과 외모, 싹 다 바꿨다

제네시스 플래그십 세단 ‘G90’ 출시...EQ900의 부분변경이나 세대 변경 수준의 디자인 변화

2018.11.27


 

제네시스는 27일 신라호텔에서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G90의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G90는 제네시스가 지난 2015년 브랜드 최초로 국내에 선보인 플래그십 세단 EQ900의 부분변경 모델이다.
 


 

부분변경 모델 출시를 계기로 이날부터 차명을 북미, 중동 등 주요 럭셔리 시장과 동일하게 G90로 일원화했다. G90는 내년 상반기부터 미국, 캐나다, 러시아, 중동 등 시장 상황에 맞춰 순차 출시될 예정이다. 이로써 세단 라인업을 G90, G80, G70로 완성된 제네시스는 2021년까지 SUV 3종을 출시해 라인업을 완성할 예정이다.
 


 

G90는 EQ900의 부분변경임에도 신차 수준으로 외모를 탈바꿈했다. 제네시스 관계자는 “고유의 디자인 디테일 지-매트릭스(G-Matrix)를 적용하고 내장 소재를 고급화했다”며,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 지능형 차량관리 서비스 등 최첨단 커넥티비티, 차로 유지 보조,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후진 가이드 램프 등 첨단 주행 편의 및 안전, 공기 청정 모드, 외부 공기 유입 방지 제어 등 강화된 편의성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G90는 3.8 가솔린, 3.3 터보 가솔린, 5.0 가솔린 등 세 가지 모델로 운영된다. 판매가격은 3.8 가솔린이 7706만~1억995만원 3.3 터보 가솔린이 8099만~1억1388만원, 5.0 가솔린이 1억1878만원이다. G90는 지난 12일부터 11일간 실시한 사전계약을 통해 총 6713대 계약됐다.

 

제네시스 G90 제원

 

 

제네시스 G90 크기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고정식PHOTO : 제네시스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