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CAR

볼보, 신형 S60 출시...“미국보다 1000만원 더 싸다!”

플래그십 90클러스터와 동일한 SPA 플랫폼을 기반으로 8년만에 풀체인지된 3세대 중형 프리미엄 세단

2019.08.27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신형 S60을 국내 최초로 공개하고 본격 시판에 나섰다. 신형 S60은 8년 만에 완전변경을 거친 3세대 모델로, SPA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다. 플래그십 모델 S90에도 사용된 그 플랫폼이다. 

디자인은 볼보의 최신 디자인 언어가 반영됐다. 단조로우면서도 세련된 느낌을 준다. 볼보는 “역동적인 성능을 암시하면서 도로 위에서 강력한 존재감을 드러내는 자신감으로 새롭게 태어났다”라고 설명한다. 특히 ‘토르의 망치’로 불리는 아이코닉한 패밀리룩과 세로형 그릴 디자인, 듀얼 테일 파이프, 블랙 다이아몬드 컷 휠(18/19인치) 등 새로운 디테일을 통해 강인한 볼보의 이미지를 강조한다.

이전 모델에 비해 몸집도 키웠다. 다만 역동적인 차체 밸런스를 위해 높이는 낮췄다. 이전 세대 대비 125mm 늘어난 전장(4760mm)과 50mm 낮아진 전고(1430mm), 15mm 줄어든 전폭(1850mm)으로 설계됐다. 또한 트렁크 상단에 일체형 스포일러를 적용해 스포티한 인상을 제공하는 것과 더불어 공기저항을 최소화해 안정적인 주행을 지원한다.

실내는 운전석과 조수석을 가로지르는 대시보드와 인스트루먼트 패널 라인을 슬림한 형태로 설계해 넓은 실내를 강조했다. 여기에 이전 세대 96mm 늘어난 휠베이스(2872mm)를 통해 앞좌석 1074mm, 뒷좌석 895mm의 여유로운 레그룸을 제공한다.
 

또한 대시보드 및 도어, 센터콘솔 마감에 리니어 라임 다크 매트 우드(모멘텀) 또는 드리프트 우드(인스크립션 모델) 등 나뭇결이 살아있는 천연 소재를 사용해 고급감을 극대화했다. 시트는 컴포트 레더가 기본이며, 인스크립션 모델에는 운전석 및 조수석에 마사지, 통풍 기능이 포함된 최고급 나파(Nappa) 가죽 시트가 들어간다. 특히 모든 트림에 열선시트 및 실내공기청정 시스템(IAQS)이 더해진 클린존 인테리어 패키지와 전동식 파노라마 선루프를 갖췄으며, 인스크립션 모델은 각 좌석마다 최적화된 온도를 설정할 수 있는 4 구역 독립 온도 조절 시스템까지 추가된다.

파워트레인은 직렬 4기통 2.0ℓ 터보 가솔린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의 조합이다. 최고출력 254마력, 최대토크 35.7kg·m의 힘을 발휘한다. 최고속도는 시속 240km, 0→시속 100km까지 가속성능은 6.5초에 불과하다. 
 

‘안전은 옵션이 될 수 없다’는 브랜드 철학에 따라 신형 S60은 플래그십 모델과 동일한 수준의 첨단 안전 시스템인 ‘인텔리 세이프’가 모든 트림에 들어간다. 시티 세이프티(City Safety)는 조향 기능까지 더해졌다. 레이더 및 카메라가 도로 위 차와 사이클리스트, 보행자 및 큰 동물을 식별해 잠재적인 사고 시나리오에서 내부 및 외부의 사람들을 보호하는 기술로 자동 제동 기능과 충돌 회피 시스템을 통해 충돌을 피하거나 완화할 수 있다. 여기에 ‘도로 이탈 완화 기능(Run-off Road Mitigation)’과 ‘반대 차선 접근 차량 충돌 회피 기능(Oncoming Lane Mitigation)’, ‘사각지대 정보 시스템(Blind Spot Information)’, ‘액티브 하이빔 컨트롤’ 등 첨단 안전 기술이 모두 기본으로 들어간다. 

신형 S60의 판매가를 각각 4760만원(모멘텀)과 5360만원(인스크립션)으로 책정됐다. 볼보자동차코리아에 따르면 인스크립션 국내 사양을 기준으로 미국 시장(53,640 USD)과 약 1000만원 이상 차이 나는 가격이라고 한다. 여기에 5년 또는 10만 km의 워런티와 주요 소모품의 무상지원까지 제공한다. 

 

 

 

볼보자동차코리아, 볼보, S60, SPA 플랫폼, 스웨디시 다이내믹, 모터트렌드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안정환PHOTO : 볼보자동차코리아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