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9月 중고차, 성수기 앞두고 보합세...“지금이 제일 싸”

엔카닷컴, 2018년 국산・수입 중고차 9월 평균 시세

2021.09.02

 

9월 중고차 시세는 전반적으로 보합세를 나타냈다. 여름 비수기가 끝나고 연휴를 앞둔 거래가 늘어나 향후 중고차 시장은 활기를 띌 전망이다. 

 

2일 중고차 거래 플랫폼 엔카닷컴에 따르면 9월 2018년식 국산차와 수입차 평균 시세는 전월대비 0.32% 하락하며 보합세를 보였다. 

 

국산차는 전달과 비교해 0.24% 시세가 떨어지며 큰 변동이 없었지만, 수요가 많은 준중형 SUV에 비해 세단 모델의 시세 하락폭이 컸다. 현대자동차 그랜저 IG의 경우 평균 시세가 1.28% 떨어졌다. 최소 가격에 기준하면 1.52% 하락해 1890만원대의 시세를 형성했다. 쏘나타 뉴 라이즈는 1.18%, 기아 올 뉴 K7은 1.02%, 르노삼성차 SM6는 0.72% 평균 시세가 하락했다. 

 

수입차 시세는 전체 평균 0.40% 떨어진 가운데, 하이브리드 모델 시세의 상승곡선이 두드러졌다. 토요타 캠리가 1.42% 평균 시세가 올랐고, 렉서스 ES320h 7세대도 평균 시세가 0.74% 상승했다. 

 

또 수입 준중형 SUV의 시세 상승도 확인됐다. BWM X3(G01)는 전월 대비 평균 시세가 2% 뛰었고, 폭스바겐 티구안 2세대도 0.28% 소폭 올랐다.

 

 

 

 

 

엔카닷컴, 9월, 자동차 시세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모터트렌드 편집부PHOTO : 엔카닷컴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